Neurofeedback Treatment for Improvement of Attention in Inattentive Children

주의력 저하 아동에 대한 뉴로피드백 치료의 주의집중력 향상

  • Sin, Ki-Seok (Graduate School of Complementary Alternative Medicine, CHA University) ;
  • Lee, Young-Jin (Department of Family Medicine, School of Medicine, CHA University) ;
  • Lee, Yong-Ho (Graduate School of Public Health Science & Welfare Management, CHA University) ;
  • Sung, Hyung-Mo (Department of Psychiatry, School of Medicine, CHA University) ;
  • Suh, Ho-Suk (Department of Psychiatry, School of Medicine, CHA University)
  • 신기석 (CHA의과학대학교 대체의학대학원) ;
  • 이영진 (CHA의과학대학교 가정의학교실) ;
  • 이용호 (CHA의과학대학교 보건복지대학원) ;
  • 성형모 (CHA의과학대학교 정신과학교실) ;
  • 서호석 (CHA의과학대학교 정신과학교실)
  • Received : 2009.02.10
  • Accepted : 2009.04.10
  • Published : 2009.06.15

Abstract

Objectives : This research is to figure out the neurofeedback treatment for the inattentive children is effective in improving attention deficit and furthermore, in relieving hyperactivity and impulsivity. Methods : 20 children subjects participated for this study. C3-A1 protocol neurofeedback was given 15 to 20 times to each child, it is carried out to compare the degree of attention in each case every 5 times of neurofeedback by using ADHD Rating Scale-IV : Parent Version(ARS) and Attention Deficit Disorder Evaluation Scale-Home Version(ADDES-HV). Results : The subscale of mean inattention score of ARS was reduced from 14.2 to 8.8 significantly(p<0.05) after 20 sessions of neurofeedback treatment, also the subscale of mean impulsivity/hyperactivity score of ARS from 13.3 to 7.1. The subscales of mean inattention, impulsivity and hyperactivity score of ADDES-HV was also reduced significantly(p<0.05) after 20 sessions of neurofeedback treatment. The changes of scores appeared significantly(p<0.05) from 10-15 sessions of neurofeedback treatment. Conclusion :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neurofeedback can improve children's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and impulsivity, there exists the possibility of being a method to treat ADHD.

연구목적 : 본 연구에서는 주의집중력이 저하된 아동에게 뉴로피드백 훈련이 주의집중력의 향상에 효과가 있는가를 알아보고, 더 나아가 과잉행동(hyperactivity)과 충동성(impulsivity)의 호전에 효과가 있는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방법 : 본 연구에서는 주의집중력이 저하된 아동 20명을 대상으로 각 아동별로 뉴로피드백 C3-A1 프로토콜을 15~20회 시행하였으며, 뉴로피드백 시행 전과 후의 주의집중력 정도를 ADHD Rating Scale-IV : Parent Version(ARS)과 Attention Deficit Disorder Evaluation Scale-Home Version(ADDES-HV)을 이용하여 비교하였다. 결과 : ARS 점수는 뉴로피드백 시행 전 inattention 소척도 평균 점수 14.2점에서 20회 시행 후의 평균 점수 8.8점으로 유의하게(p<0.05) 감소하였으며, impulsivity/hyperactivity 소척도의 평균 점수는 13.3점에서 7.1점으로 유의하게 감소하였다. ADDES-HV의 경우는 뉴로피드백 시행 전 inattention 소척도 평균 점수 34.8점에서 20회 시행 후의 평균 점수 20.7점으로 유의하게 감소하였으며(p<0.05), impulsivity 소척도는 22.5점에서 12.7점, hyperactivity 소척도는 18.8점에서 9.9점으로 유의하게 감소하였다. 이 점수들은 대개 10~15회 시점부터 유의하게 변화하기 시작하였다. 결론 : 뉴로피드백 치료를 통하여 아동의 주의집중력, 과잉행동, 충동성이 호전되었으며, 이는 뉴로피드백이 주의력 향상, ADHD의 치료에 한 방법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