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A Qualitative Study of the Parenting Experience of Adolescents

청소년기 자녀 어머니의 양육경험에 대한 질적 연구

  • Choi, Ji-Won ;
  • Kim, Soo-young
  • 최지원 (서울신학대학교 학생상담센터) ;
  • 김수영 (서울여자대학교 결혼 및 가족치료)
  • Received : 2021.04.06
  • Accepted : 2021.05.09

Abstract

This study was conducted to explore parenting experiences for mothers of adolescent children. Participants in the study were 7 primary caregivers of children in the first to third grades of middle school in the Seoul area, and in-depth interviews were conducted from September to November 2019. After recording the interviews of each participant, the transcripts of verbal words and documents that were the summary of the interview were collected as data. In this study, the participants' perceptions of experiences and actions were analyzed by Smith & Osborn (2003)'s interpretative phenomenological method, which allows researchers to make meanings. As a result of data analysis, 6 major topics and 25 sub-themes were derived. The results derived from the parenting experiences of mothers of adolescents are largely six types: the implications of spending time with their children, unnatural act, the aesthetics of expression, the way to recharge energy, the mental heritage that they want to leave for their children, and resilience. The research results of this study can be presented so that they can learn the healthy responses and interaction of care-givers in a preventive educational dimension, as it provides both generality and specificity of how mothers should interact with their adolescent children in the field of clinical practice.

본 연구는 청소년기 자녀 어머니들을 대상으로 양육 경험을 탐색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연구 참여자는 서울지역의 중학교 1~3학년 자녀의 주 양육자 7명으로 2019년 9월부터 12월까지 심층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각 참여자들의 인터뷰 내용을 녹취한 후 전사한 축어록과 인터뷰 요약 내용인 문서 등을 자료로 수집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참여자들이 서술한 경험과 행위에 대한 인식을 연구자가 의미화 할 수 있는 Smith & Osborn (2003)의 해석현상학적 방법으로 분석하였고, 자료 분석 결과 6개의 대주제와 25개의 소주제가 도출되었다. 청소년기 자녀 어머니들의 양육 경험에서 도출된 결과는 크게 6가지로 자녀와 함께 시간보내기의 함의, 당연하지 않은 당위 행동, 표현의 미학, 에너지의 충전 방법, 자녀에게 남기고 싶은 정신적 유산, 유연성이다. 본 연구의 연구결과는 임상 실천 분야에서 어머니들이 어떻게 청소년기 자녀와 상호작용해야할 지에 대한 보편성과 특수성의 양방향을 제시해줄 수 있다고 본다. 따라서 본 연구 결과는 예방적이고 교육적인 차원에서 청소년기 자녀의 어머니들이 양육자로서 자녀와 어떤 상호작용을 하면 좋을지에 대한 건강한 반응의 제시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

References

  1. 김소연, "청소년기 자녀 양육 경험을 통한 '엄마 되기'," 질적탐구, Vol.3, No.1, pp.97-131, 2017.
  2. 이진희, 배은경, "완벽성의 강박에서 벗어나 충분히 좋은 어머니(good-enough mother)로, 위니캇의 유아정서발달이론과 어머니노릇을 중심으로," 페미니즘연구, Vol.13, No.2, pp.35-75, 2013.
  3. 도현심, 이희선, 김상희, 최미경, 이사라, 김상원, 인간발달과 가족, 경기: 교문사. 2011.
  4. 김아연, 박보경, 김수지, 이선희, 도현심, "청소년기 자녀를 둔 어머니들의 부모됨 경험에 대한 질적 연구," 청소년학연구, Vol.24, No.8, pp.161-193, 2017.
  5. E. Galinsky, Betwen genrations: The six stages of parenthod, New York: Times Boks, 1981.
  6. S. A. Small, G. Eastman, and S. Cornelius, "Adolescent autonomy and parental stress," Journal of Youth and Adolescence, Vol.17, No.5, pp.37-391, 1988.
  7.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청소년심리학, 경기: 교육과학사, 2014.
  8. 김승진, 도현심, 이운경, 박보경, "부모애착, 또래애착 및 이성관계가 청소년의 삶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아동학회지, Vol.37, No.5, pp.83-10, 2016.
  9. 이주연, "청소년이 지각한 가족의 여가활동과 여가기능이 청소년의 심리적 복지감에 미치는 영향," 한국상담심리치료학회지, Vol.3, No.2, pp.21-34, 2012.
  10. 소수연, 안지영, 양대희, 김경민, "초기 청소년기의 변화에 대한 부모-자녀의 인식에 관한 연구 -청소년.부모 FGI를 중심으로-," 청소년상담연구, Vol.2, No.1, pp.247-279, 2014.
  11. 이문희, 이수림, "부정적 양육의 대물림 극복과정에 대한 질적 연구 -중년여성의 양육경험을 중심으로 -," 상담학연구, Vol.16, No.5, pp.417-438, 2015.
  12. 한경혜, 노영주, "50대 중년 여성의 모성 경험에 관한 질적 연구," 한국가족관계학회지, Vol.5, No.1, pp.1-22, 2000.
  13. 양성은, "고 3 수험생 어머니의 입시준비 경험에 대한 현상학적 연구," 한국가정관리학회지, Vol.23, No.2, pp.49-61, 2005.
  14. B. Brown, R. Small, and J. Lumley, "Being a good mother," Journal of Reproductive and Infant Psychology, Vol.15, pp.185-200, 1997.
  15. 서주연, 정남운, "청소년기 자녀를 둔 어머니의 대상 신뢰가 자녀와의 분화에 미치는 영향에서 어머니의 불리불안과 문제형 의사소통의 매개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Vol.23, No.2, pp.387-403, 2011.
  16. D. W. Winnicott, Communication Between Infant and Mother, and Mother and Infant, Compared and contrasted, In What is Psychoanalysis?, 15-25, London: Balliere, Tindall and Cassell, 1968.
  17. 최지영, "수험생 어머니의 불안과 가족경계에 관한 연구: 근거이론적 접근," 가족과 가족치료, Vol.13, No.2, pp.31-55, 2005.
  18. 김혜순, "어머니의 성인애착이 유아의 어머니에 대한 애착에 미치는 영향에서 어머니 양육스트레스의 매개효과," 한국영유아보육학, Vol.86, pp.27-49, 2014.
  19. 곽상은, 김춘경, "애착, 비공식낙인, 공격성이 청소년 비행에 미치는 영향," 미래청소년학회지, Vol.10, No.1, pp.77-95, 2013.
  20. 이정화, "고 3 어머니의 모성 경험에 관한 현상학적 연구," 미래교육연구, Vol.17, No.2, pp.95-120, 2004.
  21. 장정은, 최정숙, "북한이탈여성의 청소년자녀 양육경험에 관한 질적 연구," 사회복지연구, Vol.46, No.4, pp.375-419, 2015.
  22. 윤정미, 김진영, "청소년의 긍정적 정신건강 유형에 따른 행복에 대한 암묵적 이론에서의 차이 : 서울지역청소년 대상 예비 연구," 청소년학연구, Vol.24, No.10, pp.173-196, 2017.
  23. 전경숙, 정태연, "한국 청소년의 행복을 결정하는 요인들," 한국심리학회지: 문화 및 사회문제, Vol.15, No.1, pp.133-153, 2009.
  24. J. W. Creswell and D. L. Miller, "Determining validity in qualitative inquiry. Theory into Practice, Vol.39, No.3, pp.124-130, 2000.
  25. J. A. Smith and M. Osborn, Interpretative phenomenological analysis, In J.A. Smith(Eds.). LONDON: Sage. 2003.
  26. I. Pietkiewicz and J. A. Smith, "A practical guide to using interpretative phenomenological analysis in qualitative research psychology," Czasopismo Psychologicznne Psychological Journalhology, Vol.20, No.1, pp.7-14, 2014.
  27. 최지원, 유혜원, "지혜로운 중년 부부의 부부관계 경험에 대한 질적 연구," 가족과 가족치료, Vol.26, No.1, pp.77-107, 2018.
  28. L. Steinberg, Age of opportunity: Lessons from the new science of Adolescence, New York : An Eamon Dolan Book/First Mariner Books, 2015.
  29. J. G. Allen, Restoring mentalisation in attachment relationship: treating trauma with plain old therapy, Washington DC: American Psychiatric Publishing, 2013.
  30. 김은경, 김순규, "선형모형을 적용한청소년기 애착의 변화양상에 관한 종단연구," 학교사회복지, Vol.32, pp.357-384, 2015
  31. 현성미, 김용수, "경계선 증후군 어머니의 대상관계 부모교육프로그램 참여 경험 연구," 열린부모교육연구, Vol.9, No.1, pp.179-202, 2017.
  32. T. B. Kashdan, L. F. Barrett, and P. E. McKnight, "Unpacking emotion differentiation: Transforming unpleasant experience by perceiving distinctions in negativity," Current Directions in Pyshological Science, Vol.24, pp.10-16, 2015.
  33. E. B. McClure, "A meta-analytic review of sex differences in facial expression procession and their development in infants, children, and adolescents," Psychological Bulletin, Vol.126, pp.424-453, 2000.
  34. J. T. Cacioppo, J. S. Martzbe, R. E. Petty, and L. G. Jassimary, "specific forms of facial EMG response index emotions during on interview."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Vol.54, pp.592-604, 1988.
  35. P. Ekman, "Curing and nonverbal behavior: Theoretical issues and new findings," Journal of nonverbal behavior, Vol.12, pp.163-175, 1988.
  36. E. B. McClure, "A meta-analytic review of sex differences in facial expression processing and their development in infants, children, and adolescents," Psychological Bulletin, Vol.126, No.3, pp.424-453, 2000.
  37. 이정숙, "부모양육태도 차이가 청소년의 자신감과 불안 및 공격성에 미치는 영향," 학습자중심교과교육연구, Vol.16, No.6, pp.319-337, 2016.
  38. 최주혜, "청소년들의 자기 조절 능력 발달을 위한 제안 : 뇌 발달을 중심으로," 신학과 실천, Vol.61, pp.331-356, 2018.
  39. L. Steinberg, Age of opportunity: Lessons from the new science of Adolescence, New York : An Eamon Dolan Book/First Mariner Books, 2015.
  40. E. T. Zoe and D. C. Rand, "Promoting Strengths and Resilience in Single-Mother Families," Child development, Vol.88, No.2, pp.350-358, 2017.
  41. 정명숙, "학령기 자녀를 둔 어머니의 양육스트레스자아탄력성, 사회적지지 및 자녀성적의 영향," 한국가정관리학회지, Vol.26, No.6, pp.107-121, 2008.
  42. 장경문, "자아탄력성과 스트레스대처방식 및 심리적 성장환경의 관계," 청소년학연구, Vol.10, No.4, pp.143-161,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