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 Analysis of 'Informatics' Curriculum from the Perspective of $21^{st}$ Century Skills and Computational Thinking

$21^{st}$ Century Skills와 Computational Thinking 관점에서의 '정보' 교육과정 분석

  • 최숙영 (우석대학교 컴퓨터교육과)
  • Received : 2011.09.15
  • Accepted : 2011.11.04
  • Published : 2011.11.30

Abstract

This study analyzed characteristics of computer education from the perspective of $21^{st}$ Century Skills and Computational thinking. $21^{st}$ Century Skills are essential skills for success in today's world. They include critical thinking, problem solving, communication and collaboration. Computational thinking is a necessary ability in the age of convergence and a core concept of computer science education. This study first examined characteristics of $21^{st}$ Century Skills and Computational thinking. Then, it analyzed the relationship between these two skills and 'Informatics' curriculum. 'Informatics' is an elective course in K-12. The results of this study emphasized the importance and the necessity of computer education in the K-12 level.

본 연구에서는 $21^{st}$ Century Skills와 Computational thinking의 관점에서 컴퓨터 교육의 특성을 분석하고자 하였다. $21^{st}$ Century Skills는 현세계에서 성공적인 삶을 살아가기 위한 필수 능력으로 학습과 관련하여 비판적 사고, 문제 해결 능력, 통신 능력과 협동 능력이 포함되어 있다. Computational thinking은 오늘날 융합 시대에 요구되는 기초 능력이라 할 수 있으며, 컴퓨터과학 교육의 핵심 개념이라 할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먼저, $21^{st}$ Century Skills와 Computational thinking의 특징을 살펴보고, 이러한 것들이 현재 중 고등학교에서 컴퓨터교육을 위해 운영되고 있는 '정보' 과목의 교육과정과 어떻게 관련이 되는지를 분석하였다. 이를 통하여 초 중 고에서의 컴퓨터 교육에 대한 중요성 및 필요성을 도출해냈다.

Keywords

Acknowledgement

Supported by : 우석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