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itle, Summary, Keyword: 학생

Search Result 17,943, Processing Time 0.076 seconds

A Study of Oral Health Status in Handicapped Students Comparing with Normal Students (장애학생과 일반학생의 구강건강상태 조사연구)

  • Lee, Ji-Youn;Kim, Chang-Hee
    • Journal of dental hygiene science
    • /
    • v.2 no.2
    • /
    • pp.115-119
    • /
    • 2002
  • This study was carried out to evaluate the status of oral health in physically or mentally handicapped students. The status of oral health in 597 handicapped students of six special education institutes and 731 normal students in Chonbuk province were inspected by a dental hygienist from August to November of 1999. 1) The DT index(Decayed Teeth index) was significantly higher in handicapped students comparing with those of normal students. The proportions of children having gingivitis and malocclusion were also significantly higher in handicapped group (p<0.01). 2) The incidences of dental caries, gingivitis and malocclusion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mentally retarded students comparing with those of physical or sensory impairment groups(p<0.01). 3) Handicapped students participating in the regular school teeth-control program showed significantly low incidences of gingivitis and malocclusion comparing with non-participants. However, dental caries had no relationships with teeth control program. There were no differences between commuting and domitory-resident students in the incidences of dental caries, gingivitis and malocclusion.

  • PDF

대학의 학생창업에 미치는 창업동아리의 역할

  • Won, Chi-Un;Bae, Tae-Jun
    • 한국벤처창업학회:학술대회논문집
    • /
    • /
    • pp.87-93
    • /
    • 2019
  • 본 연구는 최근 창업에 대한 관심이 대학 내에서 확산되고 성공한 학생창업가들이 배출되고 있는 시점에서 대학 내 창업동아리 활동이 실제로 학생창업으로 이어지는지 국내 4년제 대학 169개를 대상으로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대학의 창업동아리는 학생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으로써 정부와 대학은 매년 창업동아리에 필요한 예산과 교육 등 적극적인 지원을 하고 있지만 창업동아리 활동이 학생창업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국내에서는 학술적으로 연구된 바가 극히 드물다. 이러한 이유로 본 연구에서는 대학의 창업동아리가 학생창업 증가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자 한다. 구체적으로 선행연구에서 강조한 바와 같이 창업동아리 활동이 학생창업에 미치는 영향을 대학의 창업지원과 교육의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실증분석 한다. 분석결과 첫째, 대학의 창업동아리가 실제로 학생창업에 정(+)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는 창업동아리 활동이 활발한 대학일수록 학생창업이 많이 이루어진다는 것을 시사한다. 둘째, 학생 창업지원과 교육의 조절효과를 검증한 결과 대학의 실습형 창업강좌는 창업동아리 활동과 학생창업 간의 관계를 정(+)의 방향으로 조절한다는 증거가 발견되었다. 즉, 창업동아리 활동이 학생창업에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은 실습형 창업강좌의 비중이 높은 학교일수록 긍정적인 관계가 강화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는 경험적 학습을 통한 동아리 활동과 실습형 교육 간 연계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따라서, 창업 동아리 활동을 통한 학생들의 창업활동을 분석함으로써 대학의 창업 동아리 활동의 효과를 증진시킬 수 있는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하고자 한다. 본 연구의 결과는 대학 내 활발한 창업 동아리 활동의 질적 향상과 실제 창업 동아리 활동을 경험한 학생들이 창업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현실적인 창업 교육에 기여할 수 있는 것으로 기대된다.

  • PDF

A Comparison of Perfectionism, Academic stress and Learning flow Between Gifted and Non-gifted in Elementary School Children (초등 영재학생과 일반학생의 완벽주의, 학업스트레스 및 학습몰입 비교)

  • Min, Hyun-Suk;Yang, Yeon-Suk
    • Journal of Gifted/Talented Education
    • /
    • v.22 no.1
    • /
    • pp.157-171
    • /
    • 2012
  • This study compared the difference of perfectionism, academic stress, learning flow, analyzed the perfectionism impact on academic stress and learning flow between gifted and non-gifted in Elementary school children.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100 fifth grade gifted students and 100 ordinary students who showed academic achievement of the same level.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is study, gifted students showed higher self-oriented perfectionism and socially prescribed perfectionism than general students. Both gifted and general students, the higher socially prescribed perfectionism, the more increased academic stress increased. And the higher self-oriented perfectionism, the more increased learning flow. Gifted and general student's learning flow is high when self-oriented perfectionism is low and academic stress.

과학영재학교 학생들의 특성과 적응에 관한 연구

  • 문경근;박일영;추봉욱;박수경;곽미용
    • Journal of Gifted/Talented Education
    • /
    • v.14 no.2
    • /
    • pp.49-73
    • /
    • 2004
  • 본 연구는 과학영재학교 학생들의 지적, 정의적 특성을 분석하고, 다양한 특성에 따른 학생들의 교과 선택 경향, 학업성취도, 개별연구과제 선택 경향, 진로선택 및 학교 적응 정도를 파악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영재아들의 지적 ${\cdot}$ 정의적 특성 및 학교적응을 살펴보았다. 이에 따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영재학생의 경우 출신 지역에 따라 영재교육을 받았는지의 여부에 차이가 났다. 즉, 영재교육을 받은 학생 중 대다수가 수도권과 영남 지역의 학생들이었다. 둘째, 학생들이 지적인 학습 능력에는 만족도가 높으나 대인관계 능력과 관련하여서는 상대적으로 만족도가 낮았다. 그리고 영재학교의 학생들은 일반학교 학생들과 성격 유형상 차이점을 보이고 있다. 즉, 영재학교 학생들은 일반학교 학생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내향적이고 미래 지향적 혹은 개념적이며, 감정보다는 논리적 과정을 우선시한다. 셋째, PT 과목 통과에 있어서 생물과 정보 영역을 제외하고는 영재교육원에서의 교육과 PT 통과와는 상관이 없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넷째, 과학영재학교 학생들은 R&E 주제를 선택하는데 있어서 물리 과목에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그리고 이러한 선호도에는 남녀 간의 차이가 있었다. 또한 영재교육의 여부와 큰 상관이 없었다.

Comparison of Career Awareness, the Preference for Science and Stereotypic Image of the Scientist Between the Gifted Students and Non-gifted Students in Elementary School (초등 영재학생과 일반학생의 진로인식, 과학 선호도 및 과학자의 정형화된 이미지 비교)

  • Ahn, Mi-Jung;Yoo, Mi-Hyun
    • Journal of Gifted/Talented Education
    • /
    • v.22 no.3
    • /
    • pp.527-550
    • /
    • 2012
  •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career awareness, the preference for science and stereotypic image of the scientist between the gifted students and non-gifted students in elementary school. For this study, 52 gifted students and 80 non-gifted students were participated. The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 the career awareness of gifted students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at of non-gifted students. Second, the preference for science of gifted students was significantly higher in all sub-domains than non-gifted students. There was a significant interaction effect between group and gender in the scientific interest and the intention of solving problems. Third, analyzing stereotypic image test for scientist between the gifted students and non-gifted students, it proved that non-gifted students had more stereotypic image comparing with the gifted students. Forth, carrying out the correlation analysis on the career awareness and the preference for science, the career awareness and the stereotypic image of the scientist, it proved that there were significant correlations with each other. It revealed that the career awareness affected the preference for science significantly through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A Survey Study on Learning Behavioral Styles of Gifted Students and Ordinary Students in e-Learning Environment (e-러닝 환경에서 영재학생과 일반학생의 학습행동양식에 관한 연구)

  • Yin, Zi-Long;Kim, Yeon-Jin;Nam, Seung-Kwon;Cho, Won-Sik
    • 대한공업교육학회지
    • /
    • v.37 no.1
    • /
    • pp.107-124
    • /
    • 2012
  •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provide the basic pedagogical resources for designing the optimum teaching and learning environment in e-Learning through the survey study on learning behavioral styles (LBS) of the gifted students and ordinary students who have experienced e-Learning. And the major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The Major field made a very strong difference to the learning behavioral styles between the gifted students and the ordinary students in e-learning environment. On the basis of the study, the LBS sequence of gifted students is the 'passive learning behavioral style', 'environment-dependent and self-directed learning behavioral style', 'positive and cooperative learning behavioral style', 'environment-independent and self-directed learning behavioral style', and the LBS sequence of ordinary students is the 'passive learning behavioral style', 'positive and cooperative learning behavioral style', 'environment-dependent and self-directed learning behavioral style', 'environment-independent and self-directed learning behavioral style'. Simultaneously, there are some individual difference in the learning behavioral style by gender, grade, and the time of using computer between the gifted students and the ordinary students.

A Comparative Study on the Knowledge of Oral Health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 (치위생과 학생 및 비치위생과 학생의 구강건강 인식에 관한 비교 연구)

  • Lee, Kyung-Hee;Gwon, Hyun-Jung;Youn, Hye-Jeong
    • Journal of dental hygiene science
    • /
    • v.7 no.3
    • /
    • pp.121-127
    • /
    • 2007
  •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nalyze college students basic knowledge of oral health of a college student and compare with the knowledge of oral health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 A survey was conducted on the residents in Gyeonggi-do and Gwangju from June 2006 to May 2007. The finding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1. Concerning the knowledge of oral health, dental hygiene students got the source of information most frequently from school work about oral health(80.0%)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 got from health programs of TV or radio(42.7%). Concerning the reason of keeping of oral hygiene, dental hygiene students were to preventive of dental caries(80.9%)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 were to preventive of periodontal disease(52.4%).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p < 0.001). 2. The knowledge degree of dental caries, to the both groups, methods of preventing caries appeared regular brush and main cause of dental caries was not to brush.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p < 0.001). 3. Dental hygiene students answered about the knowledge of fluoride know fluoride(93.6%)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 answered (55.3%). Dental hygiene students thought that fluoride could preventive dental caries(85.5%) but non-dental hygiene students thought that fluoride couldn't preventive dental caries(51.0%).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p < 0.001). 4. In the knowledge of oral health state, both of groups, replied that their own tooth state is average but they concerned about their tooth health.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p < 0.001). About main cause of dental caries, students ranked that the first reason was the poor toothbrush and the second reason was the over intaking of sugared foods. 5. About knowledge of oral diagnosis, to both groups, students ranked that first could endure the pain and the second was in much pain. For both groups, students ranked that difficult of dental treatment was cost, fear and time.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dental hygiene students and non-dental hygiene students(p < 0.01). For both groups, when they visit dentist's office, they felt misgivings and fear.

  • PDF

The self-efficacy beliefs of gifted students in the area of sciences and High Achievers -Focused on Elementary School- (과학분야 영재학생과 학업우수학생의 자기 효능감 -초등학교 학생을 중심으로-)

  • 강영하;김신호
    • Journal of Gifted/Talented Education
    • /
    • v.13 no.1
    • /
    • pp.1-19
    • /
    • 2003
  •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self-efficacy of gifted students in the area of sciences. For this purpose, The Self-efficacy Beliefs Inventory was administered to 220 5th and 6th gifted students and high achievers. The research findings were as follows; First, there wa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general, academic, self regulated learning, and others’ expectation self-efficacy beliefs between gifted students and high achievers as well as among groups of gifted students. Second, the gifted students in mathematics were higher than other groups in the mathematics self-efficacy beliefs. Third, the high achievers were higher than other groups in the language art self-efficacy beliefs. Fourth, the gifted students in mathematics were higher than other groups in mathematics self-efficacy beliefs. Fifth, the gifted students in science were higher than other groups in science self-efficacy beliefs. Sixth, the gifted students in IT were higher than other groups in computer self-efficacy beliefs. Seventh, the gifted students in IT were lower than other groups in social self-efficacy beliefs.

Study on the Efficacy of Utilizing Student Assistants on Task Performance Ability in Middle School Computer Education (중학교 컴퓨터교과 실습수업에서 도우미학생 활용 시범.실습법이 학생들의 과제수행능력에 미치는 영향)

  • Lee, Gab-Ye;Kim, Yung-Sik
    • 한국HCI학회:학술대회논문집
    • /
    • /
    • pp.219-225
    • /
    • 2007
  • 컴퓨터교과는 학생들의 일반적인 학업성취 개인차 요인과 더불어 필수 교과가 아니기 때문에 학교 혹은 교사마다 교육하는 내용이 상이하여 학생들이 상급학교로 진학하였을 때 학생들 간의 수준 차가 심화된다. 이러한 다양한 수준차가 있는 학생들을 교사 1인이 한정된 시간 안에 모든 학생들의 수준에 맞추어 지도하는 것은 대단히 어렵다. 또 넓은 컴퓨터실에서는 학생들의 주위가 분산될 우려가 많으므로 학생들의 행동을 수시로 관리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컴퓨터교과 실습수업 시에는 보다 효과적인 지도방법이 요구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컴퓨터교과 실습지도 방법의 장단점을 분석하고, 컴퓨터교과 실습수업 시 널리 사용되는 시범 실습법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도우미학생 활용 시범 실습법을 제안하고, 중학교 컴퓨터 정규교과 시간에 적용하여 그 효과를 검증하였다. 도우미학생 활용 시범 실습법이란 교사는 실습내용을 설명하고, 모든 학생들은 교사의 설명과 동시에 실습을 하며, 도우미학생의 실습내용이 빔 프로젝트를 통해 다른 학생들에게 보여짐으로써 교사의 시범을 대신하는 방법을 말한다. 컴퓨터교과는 설명만으로도 실습 가능한 내용이 많아 이러한 지도방법이 가능하다 이 방법은 실습내용을 최소한의 작은 단계로 구분하고, 각 단계별로 교사의 설명과 개별지도, 모든 학생의 실습과 관찰이 동시에 이루어진다. 이 방법은 교사의 행동이 자유로워 설명과 동시에 개별지도가 가능해 개별지도의 확대를 가져올 수 있으며, 학생들에게 보다 많은 즉각적인 피드백을 줄 수 있으며, 학생들의 행동을 수시로 관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본 연구에서는 검증도구로 'html 태그' 단원 5차시 분량의 과제수행능력평가도구를 개발하여 사용하였다. 검증결과 학업성취 중하수준의 도우미학생 활용 시범 실습으로 수업한 집단은 통제반과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으나, 학업성취 중상수준의 도우미학생 활용 시범실습으로 수업한 집단은 통제반에 비해 과제수행능력에 있어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 이로써 제안한 지도방법의 효과성을 입증하였다.

  • PDF

Preparation of Students for Future Challenge (미래의 요구에 부응하는 미래를 위한 간호교육)

  • Kim Euisook
    • The Korean Nurse
    • /
    • v.20 no.4
    • /
    • pp.50-59
    • /
    • 1981
  • 간호학생들이 당연하고 있는 문제점 미래의 간호학생들이 교육문제를 논하기 위하여는 간호학생들이 가지고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고 또 이해하는 것이 우선순위가 될 것이다. 간호학생들이 문제점에 대한 연구는 한국에서 뿐아니라 미국에서도 꽤 많이 시행되어져 왔으며 특히 간호학과정에서 중간 탈락되는 중퇴자들에 대한 연구들 중에 이러한 문제점에 대해서 언급한 것이 많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곧 대학과정에 진학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조사 보고될 Munro의 자료에 의하면 전문대학과정에서 27$\%$, 대학과정에서는 41$\%$의 간호학생들이 간호학과정에서 중간 탈락하고 있음이 보고되고 있다. 이들이 중간탈락하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으나 그 중 ''간호학에 흥미를 잃어서''가 가장 큰 이유로 보고되고 있다. 이곳 한국사회에서도 역시 비슷한 현상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대학입시경쟁과 대학내에서의 전과가 거의 허용되지 않는 특수여건이기 때문에 학교를 중간 탈락하는 율은 미국이 보고만큼 높지는 않으나 역시 ''간호학에 흥미를 잃는다''는 것이 간호학생들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대두되고 있다. 최근 한국에서 시행된 간호학생들에 관한 연구(표 1 참조)에 의하면 간호학생들의 학문에 대한 만족도는 조사자의 35$\~$50$\%$정도에 불과하였고 더우기 이 비율은 고학년에 올라갈수록 더욱 감소되고 있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한국에서 시행된 어느 연구보고에 의하면 간호학에 실망했다고 생각하는 학생이 전체의 67$\%$였으며, 다른 학교로 전과를 희망한 경험이 있다는 학생이 71$\%$나 되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그러나 왜 흥미를 잃게 되는지 그 이유에 대하여 설명해 주는 연구는 많지 않았다. 미국의 한 저자는 간호학생들이 간호학에 흥미를 잃게 되는 원인을 간호원의 역할에 대한 이해가 정확하지 못한 것과 졸업 후 진로기회에 대한 인식부족 때문이라고 추측하고 있다. 간호학에 흥미를 잃게 되는 이유는 크게 다음의 세 가지로 분류 요약될 수 있다. 첫째, 간호학을 전공으로 택한 동기이다. 간호학의 특수성으로 인하여 학생들이 간호학을 전공으로 택한 동기도 다른 전공분야보다는 훨씬 다른 여러 종류를 보이고 있다. 즉, 종교적 이유, 다른 사람들에게 봉사할 수 있는 직업이기 때문에, 쉽게 취업을 할 수 있어서, 결혼 후에도 직업을 가질 수 있기 때문에, 외국으로 쉽게 취업할 수 있어서 등이 간호학을 선택한 이유로 보고되고 있다. 흥미나 적성에 맞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간호학을 택한 학생의 수는 다른 과에 비하여 훨씬 적다. 이러한 흥미나 적성 때문이 아닌 여러 가지 다른 이유들로 인하여 간호학을 택한 경우에 특히 간호학에 쉽게 흥미를 잃어버리는 것을 볼 수 있다. 간호학에 현실적인 개념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일수록 추상적이고 현실적인 개념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보다 더 간호학에 지속적인 흥미를 가지며 중간에 탈락하는 율이 훨씬 적다는 것이 많은 연구에서 보고되었다. 또한 흥미나 적성 때문에 간호학을 택하였다는 학생들이 다른 과로 전과를 희망하는 율이 낮다는 것도 보고되었다. 둘째, 교과내용자체나 실습에 대한 불만족이다. 간호학에 대한 체계적인 교과내용의 결여, 과중한 과제물, 임상실습에서의 욕구불만, 실습으로 인한 부담, 지식과 실습의 차이점에 대한 갈등 등이 주요 이유로 보고되고 있다. 대부분의 연구들이 이 교과목이나 실습에 대한 불만족, 특히 실습경험에서의 갈등을 학생들이 흥미를 잃는 가장 중요한 요인이 되는 것으로 보고하고 있다. 어느 한 연구에서는 응답자의 90$\%$가 임상실습에 만족하지 못한다고 응답하였으며 그들 중의 88$\%$가 실습감독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보고하였다. 셋째, 교수들에 대한 불만족이다. 대부분의 연구들이 학년이 올라가면 갈수록 교수에 대한 신뢰도가 낮아지며 또한 그에 비례하여 간호학에 대한 만족도가 낮아진다고 보고하고 있다. 교육내용에 대한 전문지식의 결여, 학생들과의 인간적인 관계의 결여, 교수법에 대한 불만족 등이 교수에 대한 불만의 주요내용으로 보고되었다. 미래의 간호에 부응할 학생교육 계속적인 사회적 변동과 더불어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는 일반인들의 건강에 대한 요구도와 앞에서 기술한 문제점 등을 감안할 때 학생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간호학에 확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준비시키므로써 간호환경에서 실망하기보다는 오히려 그것을 받아들여 변화하는 사회요구에 책임감을 느낄 수 있도록 교육시키는 것이 미래의 간호학생을 준비시키는데 가장 중요한 요인이라고 할 수 있겠다. 이러한 교육을 위하여 다음의 두가지 안을 제시한다. 1. 교수와 학생간의 관계-서로의 좋은 동반자 : 교수들이 학생에게 미치는 영향, 특히 학생들의 성취도에 대한 영향에 대하여는 이미 많은 연구가 시행되었다. Tetreault(1976)가 간호학생들의 전문의식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대하여 연구한 바에 의하면 다른 어느 것보다도 교수의 전문의식여부가 학생들의 전문의식 조성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고 하였다. 또한 학생들이 교수에게 신뢰감을 가지고 있을때, 교수들이 전문가로서의 행동을 하는 것을 보았을때 비로서 배움이 증가된다고 하였다. Banduras는 엄격하고 무서운 교수보다는 따뜻하고 인간적인 교수에게 학생들이 더 Role Model로서 모방하려는 경향을 나타낸다고 보고 하였다. 그러면 어떻게 학생에게 신뢰받는 교수가 될 수 있겠는가? apos;학생들의 요구에 부응할 때apos;라고 한마디로 표현할 수 있을 것이다. Lussier(1972)가 언급한 것처럼 학생들의 요구에 부응하지 못하는 교육은 Piaget이 언급한 교육의 기본 목표, 즉 개인에게 선배들이 한 것을 그대로 반복하여 시행하도록 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것을 시도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게 하는 목표에는 도달할 수 없으며 이러한 목표는 간호학에도 가장 기본이 되어야 할 기본목표이기 때문이다. 학생들이 현재 어떤 요구를 가지고 있으며 또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 계속 파악하고 있는 것이 학생요구에 부응하는 교육을 할 수 있는 기본조건이 될 것이다. 의외로 많은 교수들이 학생들을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으나 잘못 이해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 표 2는 현 간호학생들이 생각하고 있는 가치관과 문제점을 파악하고 또 교수가 그 가치관과 문제점을 어느 정도 파악하고 있는지 알아보기 위하여 일개 4년제 대학 200여명의 학생과 그 대학에 근무하는 18명의 교수진을 대상으로 질문한 결과를 간략하게 보고한 것이다. 또한 여기에서 학생이 보고하는 가치관, 문제점, 교수에게 바라는 점이 교수가 이해하고 있는 것과 차이가 있다는 것도 보여주고 있다. 우리가 학생들의 요구를 파악할 수 있도록 귀를 기울이고 이해하며, 그 요구에 부응하려고 노력할때 진정한 교수와 학생간의 관계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며 이때 비로서 우리는 apos;partnershipapos;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 이때 간호학에 대한 실망은 줄어들 수 있을 것이며 우리도 학생들에게 전문가적인 태도를 함양시켜줄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할 수 있을 것이다. 이렇게 될때 앞으로 기다리고 있는 미지의 의무에 효과적으로 또 적극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자질을 형성한 학생들을 준비해 낼 수 있을 것이다. 2. 간호모델에 의한 교과과정의 확립과 임상실습에의 적용 : 교과과정이 학생들의 모양을 만들어주는 하나의 기본틀이라고 말할 수 있다면 미래의 요구에 부응하는 학생들을 준비시키기 위하여 지금까지와는 다른 새로운 방향의 교과과정이 필요하다는 것은 재론할 필요가 없을 것이다. 이미 진취적인 간호대학에서는 guided design systems approach 또는 integrated curriculum 등의 새로운 교과과정을 시도하고 있음은 알려진 사실이다. 물론 간호모델에 준한 교과과정을 발전시키는데 대한 장점과 이에 수반되는 여러가지 새로운 문제점에 대하여 많은 논란이 있으나 모든 교과과정이 처음 시도될 때부터 완전한 것이 있을 수 없으며 시간이 지남에 따라 성숙되는 것임을 감안해 볼 때 이러한 새로운 교과과정에의 시도는 미래의 새로운 간호방향에 필수적인 사업이라고 하겠다. 이러한 교과과정을 개발하는데 몇가지 게안점을 첨부하려 한다. (1) 새로운 교과과정의 개발은 처음부터 끝까지 모든 교수진의 협력과 참여로 이루어져야 한다. (2) 비록 처음에는 어렵고 혼란이 있더라도 교과과정은 의학모델이 아닌 간호모델을 중심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3) 간호모델에서 다루어지는 개념들은 모두 직접 간호업무에 적용될 수 있는 것으로 선택되어야 한다. (4) 교과과정의 결과로 배출되는 학생들의 준비정도는 그 지역사회에 적합하여야 한다. (5) 그 지역사회의 고유한 문화적 요소가 포함되어야 한다. 아직 우리는 간호분야 내부의 갈등을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시기에 있다. 우리 내부의 문제점을 잘 해결할 수 있을때 외부와의 갈등에 잘 대처할 수 있을 것이다. 내부의 갈등을 잘 해결하기 위한 힘을 모으기 위하여는 동반자, 즉 교수와 학생, 간호교육자와 임상간호원 등이 서로 진정한 의미의 동반자 될때 가장 중요한 해결의 실마리가 될 것이다.

  • 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