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The Commencement Period of the Korean Type Bronze Dagger Culture, Seen from the Condition of th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 Through the Chronology of Chinese Data -

구분마연 기술로 본 한국식동검문화의 개시 연대 - 중국 자료의 편년을 통하여 -

  • Heo, Jun-Yang (Gyeong-ju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 Received : 2017.06.28
  • Accepted : 2017.08.18
  • Published : 2017.09.30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grasp the commencement date of Korean-type bronze dagger through the chronology of Chinese data. It focuses on the fact that the sam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appears both in Korean type bronze dagger and Dongzhou type bronze dagger. Dongzhou type bronze dagger in Anqiu Shandong, in which A1 typ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is observed, was said to have been collected remains in 1958, but the clear excavation cannot be identified. Therefore, this study presents Tomb No.1 Zuojiawa Jinan, Dongzhou type bronze dagger, and associated products. As associated products, bronze weapon and bronze ware were excavated, whose periods are estimated to be in the Spring and Autumn period, the transition period of Warring States, and the former part of the China's Warring States. Accordingly, the Korean bronze dagger, excavated in the remains of the Han Peninsula appears to have run parallel with the Dongzhou type bronze dagger of the A1 typ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excavated in China for a fixed period. In addition, the chronology of Tomb No. 61MI grave in Wanrongmiaoqian, Shanxi is estimated to range from the former part to the middle part of the China's Warring States, which is identified to be connected to the A1 typ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Examining the data of the relative date, we can find out that the Commencement Period of the Korean type bronze dagger Culture is seen to be the transition period and the former part of the China's Warring States, which is estimated to be the 5th and 4th centuries BC. This chronology is followed by Tomb No.6512 Zhengjiawazi Shenyang, recorded as the 6th century B.C. which reveals that Liaoning type bronze dagger culture and Korean-typed Bronze Dagger Culture are naturally connected. Furthermore, the A1 typ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was distributed in the southwestern area of the Korean peninsula and Shandong, China, while the A2 typ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was distributed in the southern area of the Korean peninsula, Shanxi-Province in China, and Northern Kyushu region in Japan. Seen from the weapon-shaped bronze ware of th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Shanxi area(Central Plains area), China. the southwestern area of the Korean peninsula (northwest area), and Northern Kyushu region in Japan are set up as one traffic road(spreading route). This demonstrates that the section polishing technique emerged around the Han Peninsular, spreading the technique regionally.

References

  1. 강원고고문화연구원, 2016, 평창 하리 유적 평창 평창읍 하리 240-4번지 일원 건물신축부지 내 유적
  2. 강인욱, 2016, 완주 상림리 유적으로 본 동아시아 동검문화의 교류와 전개 -동주식검의 매납과 청동기 장인의 이주를 중심으로 호남고고학보54, pp.4-25
  3. 강인욱.천선행, 2003, 러시아 연해주 세형동검 관계유적의 고찰 한국상고사학보42, pp.1-34
  4. 경남고고학연구소, 2010, 김해 구산동 유적IX - 무문시대 집락 -
  5. 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 2008, 김천 문당동유적
  6. 국립김해박물관, 2004, 영혼의 전달자
  7. 국립중앙박물관, 2006, 북녘의 문화유산
  8. 국립중앙박물관, 1997, 남성리석관묘
  9. 국립중앙박물관.국립광주박물관, 1992, 한국의 청동기문화
  10. 김규정, 2016, 전북지역 점토대토기문화기 분묘검토 - 최근 발굴조사된 전주 만성과 군산 선제리 분묘를 중심으로 - 청동유물의 관찰과 이해, 제63회 고고학연구 공개강좌, 영남문화재연구원, pp.13-21
  11. 김동일, 2017, 한반도 출토 검파두식의 분류와 편년 영남고고학77, pp.29-73
  12. 김용간.황기덕, 1967, 기원전 천년기 전반기의 고조선문화 고고민속2
  13. 김원룡, 1976, 심양 정가와자 청동시대묘와 부장품 - 예맥퉁구스의 청동전기문화 - 동양학6, pp.137-157
  14. 김원룡, 1967, 연해주출토의 동검.세문경류일괄유물 문화재3
  15. 김재용, 2012, 신성동 돌곽무덤에 대하여 조선고고연구1, pp.10-12
  16. 김재원.윤무병, 1966, 대구 만촌동 출토의 동과.동검 진단학보29.30, pp.463-469
  17. 김재원, 1964, 부여.경주.연기출토청동유물 진단학보25.26.27, pp.283-297
  18. 김정학, 1972, 韓國の考古學, 하출서방신사
  19. 라명관, 1983, 신계군 정봉리 돌곽무덤 고고학자료집6, pp.165-168
  20. 마한.백제문화연구소, 2013, 익산 오룡리 유적
  21. 박대재, 2014, 고조선과 제의 해상교류와 요동 한국사학보57, pp.7-41
  22. 박대재, 2006, 고조선과 연.제의 상호관계 - 기원전 4세기말-3세기초 전쟁 기사를 중심으로 - 사학연구83, pp.1-38
  23. 박준형, 2016, 기원전 7세기 중반 동북아시아의 국제관계와 고조선의 위상 백산학보106, pp.61-88
  24. 박준형, 2006, 고조선의 해상교역로와 래이(萊夷) 북방사논총10, pp.159-194
  25. 박준형, 2004, 고조선의 대외 교역과 의미 - 춘추 제와의 교역을 중심으로 - 북방사논총2, pp.63-95
  26. 배진영, 2001, 중국고대연문화연구 - 연문화의 형성과 전개 -, 이화여자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7. 배현준, 2015, 동주시기 연나라와 동대장자 유적 청동예기 부장무덤의 연대 백산학보103, pp.87-118
  28. 백운상, 2013, 한국의 완주 상림리에서 일본 후쿠오카 평원촌까지 - 중국 고대 청동장인의 동도(東渡)노선 - 고고학으로 본 동아세아 문물, 동아세아문화재연구원, pp.411-458
  29. 송순탁, 1997, 새로 알려진 고대시기유물 조선고고연구1997-3
  30. 송호정, 2003, 요동-서북한 지역에서 세형동검문화의 발생과 고조선의 국가형성 연구 한국상고사학보40, pp.1-26
  31.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 2011, 거푸집과 청동기
  32. 오강원, 2013, 청동기-철기시대 요령.서북한 지역 물질문화의 전개와 고조선 동양학53, pp.173-222
  33. 오강원, 2006, 요령성 건창현 동대장자 적석목관곽묘군 출토 비파형동검과 토기 과기고고연구12, pp.5-20
  34. 오강원, 2004, 중국 동북지역 세 청동단검문화의 문화지형과 교섭관계 선사와 고대20, pp.67-95
  35. 오강원, 2002, 비파형동검문화의 성립과 전개과정 연구 한국정신문화연구원 박사학위논문
  36. 오강원, 2001, 춘추말 동이계 래족(萊族) 목곽묘 출토 비파형동검 한국고대사연구23, pp.199-228
  37. 왕 청, 2006, 산동 출토 동북계통 청동단검과 그와 관련된 문제에 대해 동북아역사논총13, pp.273-286
  38. 윤무병, 1972, 한국 청동유물의 연구 백산학보12, pp59-134
  39. 윤태영, 2010, 한반도 鉇의 출현과 전개양상에 대한 연구, 경북대학교대학원 석사학위논문
  40. 이강승, 1987, 부여 구봉리출토 청동기 일괄유물 삼불김원룡교수정년퇴임기념논총I - 고고학편 -, 일지사
  41. 이건무, 2003, 한국식동검문화의 연구, 고려대학교대학원 박사학위논문
  42. 이건무, 1994, 한국식 동검문화의 성격 - 성립배경에 대하여 - 동아시아의 청동기문화 - 유물을 통하여 본 사회상 -, 문화재연구 국제학술 대회 발표논문 제3집, 문화재관리국 문화재연구소, pp.155-182
  43. 이성재, 2007, 중국동북지역 점토대토기문화의 전개과정 연구, 숭실대학교대학원 석사학위논문
  44. 이양수, 2015, 한국식동검문화의 성립과 고조선 청동기 제9회 청동기학회 학술대회, 한국청동기학회, pp.67-86
  45. 이양수, 2007, 한국식 동과에 대하여 한반도의 청동기 제작기술과 동아시아의 고경, 대한민국 국립경주박물관.일본 나양현립강원고고학 연구소.アジア鑄造技術史學會, pp.71-84
  46. 이은창, 1968, 대전 괴정동 청동기문화의 연구 - 석기.흑도.청동기.장신구의 결합문화를 중심으로- 아세아연구Ⅺ-2, 고려대학교 아세 아문제연구소
  47. 이재현, 2003, 변.진한사회의 고고학적 연구, 부산대학교대학원 박사학위논문
  48. 이창희, 2010, 점토대토기의 실연대 - 세형동검문화의 성립과 철기의 출현연대 - 문화재43, pp.48-101
  49. 이청규, 2005, 청동기를 통해 본 고조선과 주변사회 북방사논총6, pp.7-58
  50. 이청규, 2003, 한중교류에 대한 고고학적 접근 - 청동기시대에서 철기시대까지 - 한국고대사연구32, pp.95-129
  51. 이청규, 2000, 요령 본계현 상보촌 출토 동검과 토기에 대하여 고고역사학지16, pp.61-77
  52. 이혜죽.왕 청, 2002, 후기청동기-초기철기시대 중국 산동지역과 한국간의 교류 백산학보64, pp.5-26
  53. 이홍종.石諾, 2015, 중국 선진시대 산동.강소지역의 농경 한국고고학보95, pp.32-63
  54. 이후석, 2016, 동대장자유형의 계층 분화와 그 의미 한국상고사학보94, pp.6-36
  55. 이후석, 2015, 요령식 세형동검문화와 고조선의 변천, 숭실대학교대학원 박사학위논문
  56. 전라문화유산연구원, 2012, 완주덕동유적
  57. 전북문화재연구원, 2013, 전주 원장동 유적
  58. 전영래, 1976, 완주상림리출토 중국식동검에 관하여 - 춘추말전국초, 중국청동기문화의 남한유입문제 - 전북유적조사보고6
  59. 조중공동고고학발굴대, 1966, 중국동북지방의 유적 발굴보고 1963-1965, 사회과학출판사
  60. 조진선, 2009, 한국식동과의 등장배경과 신장두 30호묘 호남고고학보32, pp.5-35
  61. 조진선, 2005, 세형동검문화의 연구, 학연문화사
  62. 조현종.은화수, 2005, 화순 백암리유적 조사보고 고고학지14
  63. 지건길, 1978, 예산동서리석관묘출토 청동일괄유물 백제연구9, pp.151-181
  64. 下村智, 1994, 日本における流入期の靑銅器と墓 동아시아의 청동기문화 - 유물을 통하여 본 사회상 -, 문화재연구 국제학술대회 제3집, 문화재관리국 문화재연구소, pp.183-214
  65. 한병삼, 1968, 개천 용흥리출토 청동검과 반출유물 - 한국식동검의 기원과 관련된 일고찰 고고학1, 한국고고학회
  66. 한성백제박물관.산동박물관, 2016, 산동 공자와 그의 고향
  67. 허준양, 2017, 구분마연 기술의 출현과 전개 - 한.일 출토 무기형청동기를 중심으로 - 영남고고학77, pp.5-27
  68. 허준양, 2016, 한국식동검의 성립 시기와 조형 - 구분마연 기술을 중심으로 - 한국고고학보99, pp.4-39
  69. 허준양, 2013, 한반도 출토 구분마연의 동검에 대하여 중국 동북 지역과 한반도의 동검문화, 한국청동기학회, pp.43-49
  70. 호남문화재연구원, 2009, 완주 갈동유적 II
  71. 호남문화재연구원, 2005, 완주 갈동유적
  72. 황기덕, 1974, 최근에 새로 알려진 비파형단검과 좁은놋단검 관계의 유적유물 고고학자료집4, pp.157-164
  73. 路國權, 2016, 論太原金胜村 1988M251 銅器群的年代及相关問題 考古与文物1, pp.75-89
  74. 裵炫俊, 2016, 東周燕國銅敦, 豆之年代辨微 考古与文物2, pp.61-66
  75. 山東省文物考古硏究所.新泰市博物館, 2014, 新泰周家莊東周墓地, 文物出版社
  76. 山西省考古硏究所, 1994, 万栄廟前東周墓葬發掘収穫 三晋考古1, pp.218-250
  77. 瀋陽故宮博物館․瀋陽市文物管理辦公室, 1975, 瀋陽鄭家窪子的兩座靑銅時代墓葬 考古學報1975-1, pp.141-156
  78. 楊建軍, 2005, 三晋東周銅器墓初论 中原文物3
  79. 烟臺市文物管理委員會, 1993,山東長島王溝東周墓群 考古學報1993-1, pp.57-87
  80. 王 靑, 2012, 海岱地區周代墓葬与文化分區硏究, 科學出版社
  81. 烟臺市文物管理委員會.栖霞縣文物事業管理處, 1992, 山東栖霞縣占疃鄕杏家庄戰國墓淸理簡報 考古1, pp.11-21
  82. 遼寧省文物考古硏究所.葫芦島市博物館.建昌縣文物局, 2015, 遼寧建昌東大杖子墓地2000年 發掘简报 考古11, pp.4-26
  83. 遼寧省文物考古硏究所.葫芦島市博物館.建昌縣文物管理所, 2014a, 遼寧建昌縣東大杖子墓地 2001年發掘简报 考古12, pp.3-17
  84. 遼寧省文物考古硏究所.葫芦島市博物館.建昌縣文物管理所, 2014b, 遼寧建昌縣東大杖子墓地2002年發掘简报 考古12, pp.18-32
  85. 井中偉, 2011, 早期中國靑銅戈.戟硏究, 科學出版社
  86. 濟南市文化局文物处.历城区文化局, 1995, 山東濟南市左家9出土戰國靑銅器 考古3, pp.209-213
  87. 朱鳳瀚, 2009, 中國靑銅器綜論 上中下, 上海古籍出版社
  88. 朱鳳瀚, 1995, 古代中國靑銅器, 南开大學出版社
  89. 河北省文物硏究所, 1996, 燕下都, 文物出版社
  90. 河北省文物硏究所, 2005, 戰國中山國靈壽城 - 1975-1993年考古發掘報告 -, 文物出版社
  91. 岡崎敬編, 1982, 銅劍.銅矛.銅戈-韓國出土および第一次日本製品- 末盧國
  92. 岡內三眞, 2006, 朝鮮半島の靑銅器 古代アジアの靑銅器文化と社會 - 起源.年代.系譜.流通.儀礼 -, 國立歷史民俗博物館 歷博國際シンポジウム, pp.97-102
  93. 宮本一未, 2008, 細形銅劍と細形銅矛の成立年代 東アジア靑銅器の系譜, 新弥生時代のはじまり 第3券, 雄山閣, pp.9-23
  94. 宮本一未, 1990, 海峽を挾む二つの地域-山東半島と遼東半島.朝鮮半島南部と西北九州-その地域性と傳播問題- 考古學硏究37-2, 考古學硏究會, pp.29-48
  95. 吉田 広, 2001, 弥生時代の武器形靑銅器, 考古學資料集21
  96. 島根縣敎育委員會, 1998, 出雲神庭荒神谷遺跡
  97. 島根縣立八雲立つ風土記の丘資料館, 1991, 古代の出雲と九州.
  98. 藤尾慎一郞, 2008, 日韓靑銅器文化の実年代 東アジア靑銅器の系譜, 新弥生時代のはじまり第3券, 雄山閣, pp.138-147
  99. 藤田亮策, 1944, 杉原長太郞蒐集品圖錄, 桑名文星堂
  100. 福岡市敎育委員會, 2003, 上月渨B遺跡群
  101. 福岡市敎育委員會, 1996, 吉武遺跡群VII
  102. 北茂安町敎育委員會, 1986, 檢見谷遺跡
  103. 西谷 正, 1966, 朝鮮發見の銅鉇について 考古學硏究46
  104. 石川岳彦, 2008, 春秋戰國時代の燕國の靑銅器-紀元前5.6世紀を中心に- 東アジア靑銅器の系譜, 新弥生時代のはじまり 第3券, 雄山閣, pp.114-128
  105. 小林靑樹, 2008, 東北アジアにおける銅戈の起源と年代 -遼西式銅戈の成立と燕.朝鮮への影響 東アジア靑銅器の系譜, 新弥生時代のはじまり 第3券, 雄山閣, pp.24-38
  106. 岩永省三, 1982, 須玖遺蹟D地點出土靑銅利器の再檢討 MUSEUM373
  107. 岩永省三, 1980, 弥生時代靑銅器型式分類編年再考-劍矛戈を中心として 九州考古學55
  108. 正林護, 1971, 誎早市出土の銅劍,九州考古學41
  109. 町田 章, 2006, 中國古代の銅劍硏究論集X V, 奈良文化財硏究所學報 第75冊
  110. 村上恭通, 2000, 遼寧式銅劍.細形銅劍文化と燕 東夷世界の考古學
  111. 村田裕一, 2012, 檢見谷銅矛.目達原銅矛にみられる硏ぎ分け紋樣の檢討 アジア鑄造技術史學會6, pp.1-4
  112. 秋山進午, 1968.1969, 中國東北地方の初期金屬器文化の樣相 (上).(中).(下) -考古資料, とくに靑銅短劍を中心として- 考古學雜誌 53-4.54-1.54-4
  113. 七田忠昭, 1985, 裝飾文樣を施す銅矛について -佐賀縣檢見谷出土銅矛を中心として 考古學雜誌70-4, pp.121-131
  114. 片岡宏二, 1999, 弥生時代 渡來人と土器.靑銅器, 雄山閣
  115. 平井尙志, 1960, 沿海州新出土の多鈕細文鏡とその一括遺物について 考古學雜誌46-3, pp.68-77
  116. 荒神谷博物館, 2008, 荒神谷の銅矛
  117. 後藤 直, 2007, 朝鮮半島の銅戈-燕下都辛庄頭30號墓出土銅戈の位置づけ 遼寧を中心とする東北アジア古代史の再構成, 平成16-18 年度科學硏究費補助金(基盤硏究B)硏究成果報告書, 東京大學大學院人文社會系硏究科考古學硏究室, pp.301-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