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Study on the Factors Affecting the Entry of Depression by Life Cycle - Focusing on the Comparison of the Three Generations of Adulthood, Middle Age and Old Age -

생애주기별 우울진입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 성년, 중년, 노년층의 3세대 비교를 중심으로 -

  • Received : 2017.01.02
  • Accepted : 2017.02.21
  • Published : 2017.05.31

Abstract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differences of the factors affecting the entry of depression by generations and to present a practical strategy for preventing of depression by life-cycle. For this purpose, we analyzed the factors influencing the depression of adults, middle-aged and elderly people through the discrete-time hazard model.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lower the self-esteem, the lower the income satisfaction and the family satisfaction people have, the higher the likelihood of entering the depression they have. In addition, age, educational level, health status, presence of chronic diseases, employment status, regional area, and leisure life satisfaction were variables that showed difference by generation. In the case of adulthood(aged 20 ~ 39), unemployed persons are more likely to enter the depression than younger workers. On the other hand, the middle-aged(40 ~ 64 year olds) are more likely to enter the depression if they are older, have poor health status, have no chronic disease, and have low leisure satisfaction. Finally, older people(aged 65 and over) are more likely to enter the depression when the education level is higher, the health condition is worse, and the leisure satisfaction is lower. If they lived in an urban and rural complex, they are more likely to enter the depression. Based on these results, it is necessary to establish a support plan reflecting the characteristics revealed by generations in order to prevent the entry of depression.

References

  1. 강상경.권태연, 2008, "사회경제적 지위가 우울수준에 미치는 영향의 생애주기별 차이에 대한 탐색적 고찰",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30: 332-355.
  2. 강상경.부가청, 2010, "Anderson 모형을 이용한 노인 우울 예측요인", 노인복지연구, 49: 7-30.
  3. 고승덕.손애리.최윤신, 2001, "노인의 일반적 특성에 따른 우울감에 관한 연구", 한국가족복지, 6(1): 3-15.
  4. 고정은.이민홍, 2015, "노인의 우울감 경험에 영향을 미치는 개인 및 가족요인과 지역사회 요인 분석", 가족과 가족치료, 23(2): 363-380.
  5. 공수자.이은희, 2006, "여자대학생들의 생활스트레스와 우울간의 관계에서 대처방식의 매개효과", 한국심리학회지: 여성, 11(1): 21-40.
  6. 국민건강보험공단, 2013, "마음의 감기 우울증 환자, 70대 여성이 가장 많아" 보도자료(2013년 3월 3일).
  7. 구성수.손봉수.윤미영.홍성호.조주연, 1995, "노인의 우울증에 대한 인구사회학적 특성", 가정의학회지, 16(8): 575-584.
  8. 권태연, 2009, "노년기 연소노인, 중고령노인, 초고령노인 집단의 스트레스 요인과 자아존중감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 사회복지연구, 40(1): 163-196.
  9. 김경숙.감신.이원기, 2012, "자기효능감, 사회적지지, 피로, 양육스트레스가 산후우울증에 미치는 영향", 한국모자보건학회지, 16(2): 195-211.
  10. 김노은, 2012, "대학 신입생 우울의 영향요인",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40(4): 5-26.
  11. 김동배.손의성, 2005, "한국노인의 우울 관련변인에 관한 메타분석", 한국노년학, 25(4): 167-187.
  12. 김미량.송강영, 2009, "중년기 남성의 운동변화 단계에 따른 신체적 자기효능감과 우울 및 스트레스 수준 변화",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9(9): 393-402. https://doi.org/10.5392/JKCA.2009.9.9.393
  13. 김미혜.이금용.정순둘, 2000, "노년기 우울증 원인에 대한 경로분석", 한국노년학, 20(3): 211-226.
  14. 김수진.김세영, 2013, "중년여성의 부부친밀감, 우울과 갱년기 증상의 관계", 여성건강간호학회지, 19(3): 176-187. https://doi.org/10.4069/kjwhn.2013.19.3.176
  15. 김수현, 2013, "노인의 자원봉사 참여가 신체적 건강, 우울, 사회적 지지 및 삶의 의미에 미치는 영향", 한국 노년학, 33(1): 53-66.
  16. 김숙자, 2004, "대학생의 우울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연구" 침례신학대학교 석사학위논문.
  17. 김순이.이정인, 2007, "중년기 성인의 노화불안, 우울 및 자아존중감에 대한 연구", 기본간호학회지, 14(1): 103-109.
  18. 김영주, 2009, "남녀별 독거노인과 동거노인의 건강습관, 스트레스, 우울, 자살생각 비교", 기본간호학회지, 16(3): 333-344.
  19. 김은경.이호택.백주희.이상연.홍종문.이재원.김선무.허통욱, 1999, "기혼여성 우울증환자의 결혼만족도와 역기능적 태도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신경정신의학, 38(4): 702-712.
  20. 김진영, 2009, "한국성인집단에서 연령과 우울의 관계", 보건과 사회과학, 26: 87-113.
  21. 김춘경, 2010, "중년기 우울 여성의 우울 경험에 대한 질적연구", 상담학연구, 11(4): 1783-1806.
  22. 김해란, 2003, "여성우울증에 대한 비판적 고찰", 성생활 연구, 25: 17-41.
  23. 김형수, 2002, "한국노인의 자살생각과 관련요인 연구", 한국노년학, 22(1): 159-172.
  24. 김혜미, 2014, "한국 성인의 우울과 자아존중감의 종단적 상호관계에 관한 연구: 인지취약모델과 상처모델 검증을 중심으로", 사회복지연구, 45(2): 233-261.
  25. 노명선.전홍진.이해우.이효정.한성구.함봉진, 2006, "대학생들의 우울장애에 관한 연구: 유병율, 위험요인, 자살행동 및 기능장애", 신경정신의학, 45(5): 432-437.
  26. 문수경.정재은.손의성, 2008, "중풍장애노인의 생활스트레스와 우울간의 관계-사회참여와 가족지지의 매개효과 검증", 한국가족복지학, 12: 223-248.
  27. 박경순, 2013, "결혼갈등, 대상관계 수준과 우울의 관계", 스트레스硏究, 21(4): 293-302.
  28. 박금자.이경혜, 2002, "중년여성의 우울구조모형", 여성건강간호학회지, 8(1): 69-84.
  29. 박상규.이병하, 2004, "빈곤층의 심리적 특성에 관한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상담 및 심리치료, 16(4): 813-824.
  30. 박지숭, 2012, "도시지역 50대 장년층의 여가생활 실태와 정책과제", 보건복지포럼, 194: 75-84.
  31. 박진영, 2003, "사회적 지원이 실업자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에 미치는 효과", 평생교육학연구, 9(1): 53-82
  32. 박재연.김정기, 2014, "대학생의 생활스트레스가 자살과 우울에 미치는 영향: 가족의 지지와 친구의 지지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청소년학연구, 21(1): 167-18.
  33. 박현숙, 2002, "중년여성의 우울, 건강증진행위, 자아존중감 및 낙관성에 관한 연구", 정신간호학회지, 11(3): 352-362.
  34. 박희정, 1998, "중년기 여성의 생활사건 스트레스와 우울에 관한 연구",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 석사학위논문.
  35. 배지현.김원형.윤경아, 2005, "노인의 우울 및 자살생각에 있어서 사회적지지의 완충효과", 한국노년학, 25(3): 59-73.
  36. 백선숙.하은호.류언나.송미승, 2012, "대학생의 생활스트레스와 우울이 자살 생각에 미치는 영향", Child Health Nursing Research, 18(4): 157-163. https://doi.org/10.4094/jkachn.2012.18.4.157
  37. 백옥미, 2011, "중노년층의 음주행위와 우울의 관계에 대한 종단연구: 미국 중노년층을 중심으로", 노인복지연구, 52: 7-31
  38. 변외진.김춘경, 2006, "중년여성의 우울 관련변인에 관한 연구", 대한가정학회지, 44(7): 125-139.
  39. 보건복지부, 2012, 정신질환 실태 역학조사, 서울: 보건복지부.서울대학교의과대학.
  40. 서경현.양승애, 2010, "여대생의 자기애 및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 스트레스 및 심리적 스트레스", 스트레스 연구, 18(4): 371-378.
  41. 서문진희, 2010, "종교와 노인의 우울증 및 삶의 질과의 관계 연구", 교회사회사업, 12: 67-95.
  42. 서송이, 2001, 대학생의 사회적 지지와 분노표현 방식 및 우울과의 관계, 홍익대학교 석사학위논문.
  43. 서승희.하은혜, 2011, "청소년이 지각한 부모갈등이 우울증상에 미치는 영향에서 부적응적 사고의 매개효과", 한국놀이치료학회지, 14: 75-91.
  44. 서울시정신건강증진센터, 2013, 2013년 정신건강에 관한 서울시민 인식조사보고서, 서울시정신건강증진센터.
  45. 서인균.이연실, 2015, "지역사회환경과 자살생각간의 관계에 대한 우울의 매개효과: 독거노인과 비독거노인 비교연구", 노인복지연구, 69: 383-415.
  46. 성준모, 2010, "저소득층 중년여성의 관계만족과 자아존중감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종단연구", 보건사회연구, 30(2): 110-133.
  47. 송소원, 2000, "자아존중감과 사회적 지지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상명대학교 학생생활연구소 학생생활연구, 13: 1-23.
  48. 송지영, 백종우, 김종우, 2008, 초기 성인기를 대상으로 한 우울증 조기발견 및 관리모형 개발, 경희대학교 산학협력단.
  49. 신경림, 1999, "중년여성의 우울증상 실태조사 연구", 성인간호학회지, 11(4): 858-870.
  50. 신효식.서병숙, 1992, "노부모와 성인자녀간의 결속도가 노부모의 심리적 손상에 미치는 영향", 한국노년학, 12: 99-108.
  51. 신창환, 2010. "삶의 특성이 노인우울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삶의 만족도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한국노년학, 30(2): 453-468.
  52. 양지훈.김민아, 2016, "자아존중감이 노인 우울에 미치는 영향: 가족관계만족도와 근로유형의 조절된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한국가족관계학회지, 20(4): 157-172.
  53. 윤지은.전혜정, 2009, "중고령자의 경제활동상태와 정신건강: 소득수준과 가족관계만족도의 매개효과 검증", 한국노년학, 29(2): 743-759.
  54. 이덕현.박지혜.진유림.장원섭, 2014, "진로지원과 진로탐색행동이 고졸 청년층의 취업성과에 미치는 영향 분석", 산업교육연구, 28: 1-20.
  55. 이민수.최윤경.정인과.곽동일, 2000, "한국 어느 도시 지역의 노인성 우울증 역학조사", 노인정신의학4(2): 154-163.
  56. 이서영, 2016, "가족스트레스가 중년기 기혼여성의 우울에 미치는 영향: 가족건강성과 가족지지의 조절효과", 한국가족자원경영학회, 20(1): 141-158.
  57. 이선형.송이은, 2014, 생애주기별 서울시 여성의 정신건강 지원방안, 서울시여성가족재단.
  58. 이연숙, 2008, "노인의 여가스포츠 활동참가와 일상생활수행능력 및 우울증의 관계", 한국스포츠사회학회지, 21(2): 343-364.
  59. 이은석, 2009, "현대사회 노인의 생활스트레스와 우울의 관계에 있어서 여가스포츠 활동의 완충효과 검증", 한국사회체육학회지, 36(1): 539-552.
  60. 이종범.정성덕, 1985, "노인의 불안과 우울에 관한 연구", 신경정신의학, 24: 431-444.
  61. 이평숙.이영미.임지영.황라일.박은영, 2004, "노인의 스트레스, 사회적 지지와 우울 간의 관계", 대한간호학회지, 34(3): 477-484. https://doi.org/10.4040/jkan.2004.34.3.477
  62. 이호길, 2016, "여가활동이 중년기 삶의 우울과 심리적 안녕감에 미치는 영향", 동북아관광학회, 12(2): 129-148.
  63. 이희연.전혜성, 2011, "중년기 여성의 삶의 기대, 마음 챙김, 사회적 지지가 우울에 미치는 영향", 한국콘텐츠학회, 11(7): 275-284. https://doi.org/10.5392/JKCA.2011.11.7.275
  64. 임중철.주경희.임병우, 2012, "노인의 일자리참여활동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자아존중감의 매개역할을 중심으로", 노인복지연구, 57: 29-50.
  65. 전경숙.이효영, 2011, "결혼상태가 우울 및 자살생각에 미치는 영향-연령별 성별 차이를 중심으로", 보건의료산업학회지, 5(3): 179-190. https://doi.org/10.12811/kshsm.2011.5.3.179
  66. 전소자.이선미.김수아.김희경, 2004, "중년여성의 우울 영향요인", 지역사회간호학회지, 15(2): 266-276.
  67. 전해숙.강상경, 2013, "장애인의 우울궤적 관련요인에 대한 탐색적 연구: 복지패널 장애인부가조사를 이용한 65세 이상과 65세 미만 비교", 재활복지, 17(2): 41-67.
  68. 정순둘, 2005, "시설거주 노인의 우울증 원인에 대한 경로분석", 한국노년학, 25(3): 75-90.
  69. 정순둘.구미정, 2011, "우울 영향요인: 베이비부머, 예비노인, 현재 노인의 비교", 노인복지연구, 52(0): 305-324.
  70. 정준수, 2016, "장애인 임금근로자의 실업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이산시간위험모델분석", 장애와 고용, 26(3): 177-205.
  71. 조계화.김영경, 2008, "한국노인의 우울, 자살생각 및 삶의 만족도 영향요인", 한국간호교육학회지, 14(2): 176-187. https://doi.org/10.5977/JKASNE.2008.14.2.176
  72. 조용란.이인수, 2010. "음악놀이 치료프로그램이 노인의 우울에 미치는 영향", 예술심리치료연구, 8(2): 101-123.
  73. 조은희.전진호.이상원, 2000, "경로분석을 통한 만성질환 노인 환자의 우울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 모델 설정", 대한노인병학회지, 4(3): 148-163.
  74. 조혜정.서인균, 2012, "신체장애인의 우울발달궤적 예측요인", 장애와 고용, 22(1): 87-112.
  75. 채구묵, 2015, "빈곤진입 영향요인 연구", 사회복지정책, 42(2): 293-317.
  76. 조흥식.김혜래.신은주.우국희.오승환.성정현.이지수, 2010, 인간행동과 사회환경, 서울: 학지사.
  77. 최미경.이영희, 2010, "중년성인의 우울과 무력감, 사회적지지 및 사회경제적 상태", 한국정신간호학회, 19(2): 196-204.
  78. 최미영.곽현근.박현식, 2014, "노인의 주관적 삶의 질에 미치는 지역사회 사회자본의 영향: 노인 우울감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노인복지연구, 66: 307-328.
  79. 최수찬.박해웅, 2005, "근로자의 사회정서적 문제가 스트레스와 우울 및 자아존중감에 미치는 영향 연구", 한국사회복지학, 57(4): 177-196.
  80. 최옥채.박미은.서미경.전석균, 2005, 인간행동과 사회환경, 서울: 양서원.
  81. 한성민.문상호.이숙종, 2016, "청년취업 결정요인에서 본 청년 취업대책 개선책 연구", 정책분석평가학회보, 26(2): 187-212.
  82. 한경혜.김주현.김경민, 2003, "중년기 남녀의 사회적 관계망과 정신건강", 한국노년학, 23(2): 155-170
  83. 한경혜.송지은, 2001, "중년남성의 건강에 가족 및 직업특성이 미치는 영향", 가족과 문화, 13(1): 51-73.
  84. 한경혜.이정화.옥선화.Ryff, C..Marks, N, 2002, "중년기 남녀의 사회적 역할과 정신건강", 한국노년학, 22(2): 209-225.
  85. 허준수.유수현, 2002, "노인의 우울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정신보건과 사회사업, 13: 7-22.
  86. 홍세희, 2008, 고급연구방법론 워크샵 IV. 구조방정식모형: 초급, 중급, 서울: S&M 리서치 그룹.
  87. 황남희, 2014, "한국 노년층의 여가활동 유형화 및 영향요인 분석", 보건사회연구, 34(2): 37-69.
  88. Beck, A. T., 1974, "The development of depression: A cognitive model", edited by Friedman, Raymond J. (Ed); Katz, Martin M. (Ed). (1974), in The psychology of depression: Contemporary theory and research, Oxford, England: John Wiley & Sons.
  89. Beard, J. R., Tracy. M., Valhov, D., and Galea, S., 2008, "Trajectory and Socioeconomic Predictors of Depression in a Prospective Study of Residents of New York City", Annuals of Epidemiology, 18(3): 235-243. https://doi.org/10.1016/j.annepidem.2007.10.004
  90. Brown, G. W., Andrew, B., Harris, T., Adler, Z., and Bridger, L., 1986, "Social Support, Self-esteem and Depression", Psychological Medicine, 16: 813-831. https://doi.org/10.1017/S0033291700011831
  91. Dixon, S. K. and Kurpius, S. E. R., 2008, "Depression and college stress university undergraduates: Do mattering and self-esteem make a difference?", Journal of College Student Development, 49: 412-424. https://doi.org/10.1353/csd.0.0024
  92. Iceland, J., 1997, "The Dynamic of Poverty Spells and Issues of Left-Censoring", Population Studies Center Research Series No. 97-378.
  93. Kim J. M,, Stewat R, Shin I. S., Yoon, J. S., and Lee H. Y., 2004, "Lifetime urban/rural residence, social support, and late-life depression in Korea", International Journal of Geriatric Psychiatry, 19: 843-851. https://doi.org/10.1002/gps.1175
  94. Miech, R. A. and Shanahan ,M. J., 2000, "Socioeconomic status and depression over the life course", Journal of Health and Social Behavior, 162-176.
  95. Mirowsky, 1996, "Age and the gender gap in depression", Journal Health Social Behavior, 37(4): 362-380. https://doi.org/10.2307/2137263
  96. Moore, F. R., David M. Shukerb and Liam Doughertyc, 2015, "Stress and sexual signaling: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Behavioral Ecology, 27(2): 363-371 https://doi.org/10.1093/beheco/arv195
  97. Ried L. D., Planas, L. G., 2002, "Aging, health, and depressive symptoms: are women and men different?", Journal Women Health, 11(9): 813-824. https://doi.org/10.1089/15409990260430963
  98. Rosenberg, R. L., 1979, Conceiving self, New York: Basic Book.
  99. Sowislo and Orth, 2013, "Does low self-esteem predict depression and anxiety? A meta-analysis of longitudinal studies", Psychol Bull, 139(1): 213-40. https://doi.org/10.1037/a0028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