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I QR코드

DOI QR Code

카지노 딜러의 감정노동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조절된 매개모형을 중심으로

The Effect of Emotional Labor of Casino Dealers on Depression : Through a Moderated Mediation Model

  • 투고 : 2017.03.21
  • 심사 : 2017.04.27
  • 발행 : 2017.05.28

초록

본 연구는 카지노 딜러의 감정노동과 우울과의 관계에서 적대감의 매개효과와 감정표현불능증의 조절효과가 나타나는 조절된 매개효과가 유의한지 확인하고자 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서울 소재 외국인 전용 카지노 딜러 160명(남 56명, 여 94명)을 대상으로 감정노동, 감정표현불능증, 적대감, 우울에 관한 설문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는 조절된 매개효과를 검증하기 위해 SPSS 22.0의 SPSS Macro를 사용하였다. 분석결과로 첫째, 카지노 딜러의 감정노동의 강도가 높아질수록 우울이 높아지는 모습이 나타났으며, 적대감은 감정노동과 우울을 부분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조절효과 검증 결과, 감정노동과 감정표현불능증, 적대감과 감정표현불능증이 상호작용하여 우울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조절된 매개효과를 검증한 결과, 감정노동이 적대감을 통하여 우울에 영향을 미치는 과정을 감정표현불능증이 조절하는 조절된 매개효과가 유의미하였다. 논의에서 본 연구의 의의로 카지노 딜러들의 감정노동을 지원하는 방안에 대한 제언을 기술하였다.

참고문헌

  1. 이영숙, 카지노고객의 불량행동이 감정부조화와 감정노동전략에 미치는 영향: 사회적 지원을 조절변수로 하여, 경기대학교 관광전문대학원, 박사학위논문, 2011.
  2. 김지영, 카지노 종사원 유형에 따른 감정노동, 심리적 안녕감 및 정신증상 비교연구, 서울사이버대학교 상담심리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13.
  3. 권경희, 카지노딜러 감저노동의 선행요인에 관한 연구: 개인특성과 직무특성 중심으로, 경성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12.
  4. J. Martin, K. Knopoff, and C. Beckman, "An alternative to bureaucratic impersonality and emotional labor: Bounded emotionality at The Body Shop," Administrative Science Quarterly, Vol.43, No.2, pp.429-469, 1998. https://doi.org/10.2307/2393858
  5. A. R. Hochschild, The managed heart: commercialization of human feeling, Berkeley, CA: 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1983.
  6. 김지영, 카지노 정서노동자의 심리적 회복이 직무열의에 미치는 영향: 직무만족, 핵심자기평가, 근속년수의 조절효과, 서강대학교 교육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15.
  7. 박인호, "감정노동자의 보호와 기업 등의 책임," 법학논총, 제36권, 제1호, pp.927-955, 2016.
  8. J. A. Morris and D. C. Feldman, "The Dimension, antecedents, and consequences of emotional labor," Academy of Management Review, Vol.21, No.4, pp.986-1010, 1996. https://doi.org/10.5465/amr.1996.9704071861
  9. K. Mitchel, R. C. Cronkite, and R. H. Moos, "Stress, coping, and depression among married couples," Journal of Abnormal Psychology, Vol.92, No.4, pp.433-448, 1983. https://doi.org/10.1037/0021-843X.92.4.433
  10. A. A. Grandey, "Emotion regulation in the workplace: A new way to conceptualize emotional labor," Journal of Occupational Health Psychology, Vol.5, No.1, pp.95-110, 2000. https://doi.org/10.1037/1076-8998.5.1.95
  11. B. E. Ashforth, and R. H. Humphrey, "Emotional labor in Service roles: The Influence of Identity," Academy of Management Review, Vol.18, No.1, pp.88-115, 1993. https://doi.org/10.5465/amr.1993.3997508
  12. L. Kirmayer, and J. Robbins, "Three forms of somatization in primary care: Prevalence, cooccurrence and sociodemographic characteristics," The Journal of Nervous and Mental Disease, Vol.179, No.11, pp.647-655, 1991. https://doi.org/10.1097/00005053-199111000-00001
  13. A. J. Marsella, "Cross-cultural studies of mental disorder," In A. J. Marsella &T. R. Ciborowski(Eds.), Perspectives on cross-cultural psychology, New York: Academic Press, 1979.
  14. S. C. Bhatia and S. K. Bhatia, "Depression in women: diagnostic and treatment considerations," American Family Physician, Vol.60, No.1, pp.225-234, 1999.
  15. M. S. Greenberg and A. T. Beck, "Depression versus anxiety: A test of the content-specificity hypothesis," Journal of Abnormal Psychology, Vol.98, No.1, pp.9-13, 1989. https://doi.org/10.1037/0021-843X.98.1.9
  16. 이미옥, 류소연, 변익건, 박정희, "일부 임상간호사들의 직무스트레스와 우울과의 관련성," 조선대학교 의대논문집, 제29권, 제2호, pp.26-37, 2003.
  17. 이원희, 김춘자, "임상간호사의 우울과 지각된 스트레스 피로 및 분노간의 관계," 대한간호학회지, 제36권, 제6호, pp.925-932, 2006.
  18. 김효정, 서비스직 여성 근로자의 감정노동이 우울에 미치는 영향, 연세대학교, 석사학위논문, 2014.
  19. R. Adeniran, D. Healy, H. Sharp, J. M. Williams, D. Minors, and J. M. Waterhouse, "Interpersonal sensitivity predicts depressive symptom response to the circadian rhythm disruption of nightwork," Psychological Medicine, Vol.26, pp.1211-1221, 1996. https://doi.org/10.1017/S0033291700035935
  20. 송혜영, 카지노 구성원의 직무스트레스가 신체적 . 정신적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외국인전용 카지노 여성 구성원을 중심으로, 경희대학교 관광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11.
  21. A. H. Buss and M. Perry, "The aggression questionnaire,"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Vol.63, pp.452-459, 1992. https://doi.org/10.1037/0022-3514.63.3.452
  22. J. C. Barefoot, "Development in the measurement of hostility," In H. S. Friedman(Ed.), Hostility, coping & health, pp.13-32, Washington D.C.: APA, 1992.
  23. 서수균, "공격성 및 분노대처행동과 주관적 안녕감의 관계," 한국심리학회지: 임상, 제31권, 제3호, pp.849-867, 2012.
  24. A. P. Schless, J. Mendels, A. Kipperman, and C. Cochrane, "Depression and hostility," The Journal of Nervous and Mental Disease, Vol.159, No.2, pp.81-100, 1974.
  25. R. A. Gould, S. Ball, S. P. Kaspi, M. W. Otto, M. H. Pollack, and A Shekhar, "Prevalence and correlates of anger attacks: a two site study," Journal of Affective Disorders, Vol.39, No.1, pp.31-38, 1996. https://doi.org/10.1016/0165-0327(96)00017-1
  26. J. Tedlow, V. Leslie, B. R. Keefe, J. Alpert, A. A. Nierenberg, and J. F. Rosenbaum, "Axis I and Axis II disorder comorbidity in unipolar depression with anger attacks," Journal of Affective Disorders, Vol.52, No.1, pp.217-223, 1999. https://doi.org/10.1016/S0165-0327(98)00074-3
  27. 이진환, 김태희, "불안과 우울의 예언변인들에 대한 탐색 연구(II): 잠재적 불안과 우울집단을 중심으로," 연구보, 제32권, 제1호, pp.91-100, 2000.
  28. 신현균, 원호택, "한국판 감정표현 불능증 척도개발 연구," 한국심리학회지: 임상, 제16권, 제2호, pp.219-231, 1997.
  29. P. E. Sifneos, Short-Term Psychotherapy and Emotional Crisis, MA: Harvard University Press, 1972.
  30. G. J. Taylor, R. M. Bagby, and J. D. A. Parker, "The Alexithymia Construct: A Potential Paradigm for Psychosomatic Medicine," Psychosomatics, Vol.32, No.2, pp.153-164, 1991. https://doi.org/10.1016/S0033-3182(91)72086-0
  31. A. J. Barsky and G. L. Klerman, "Overview: Hypochondriasis, bodily complaints, and somatic styles," American Journal of Psychiatry, Vol.140, pp.273-283, 1983. https://doi.org/10.1176/ajp.140.3.273
  32. L. J. Kirmayer, "Languages of Suffering and Healing: Alexithymia as a Social and Cultural Process," Transcultural Psychiatric Research Review, Vol.24, No.2, pp.119-136, 1987. https://doi.org/10.1177/136346158702400204
  33. 전소라, 손정락, "마음챙김 기반 인지치료(MBCT)가 폭식 경향이 있는 대학생의 폭식행동, 정서적 섭식, 정서조절곤란 및 감정표현불능증에 미치는 효과," 한국심리학회지: 건강, 제17권, 제4호, pp.841-859, 2012.
  34. 신현균, "부정적 정서, 감정표현불능증, 신체감각 증폭지각, 및 신체적 귀인이 신체화에 미치는 영향: 매개모델의 검증," 한국심리학회지, 제19권, 제1호, pp.17-32, 2000.
  35. L. E. Beutler, D. Engle, M. E. Oro'Beutler, D. Daldrup, and K. Meredith, "Inability to Express Intense Affect: A Commom Link Between Depression and Pain?," Journal of Consulting and Clinical Psychology, Vol.54, No.6, pp.752-759, 1986. https://doi.org/10.1037/0022-006X.54.6.752
  36. 강상현, 손정락, "사이코드라마가대학생의감정표현불능증, 신체화증상및 삶의 질에미치는 효과," 한국심리학회지: 건강, 제9권, 제2호, pp.243-263, 2004.
  37. 유성진, 김자현, 장순우, 전형준, 김병권, 박종태, "직무스트레스와 감정표현불능 성향과의 상관성," 대한산업의학회지, 제20권, 제4호, pp.295-301, 2008.
  38. M. Jessimer and R. Markham, "Alexithymia: a right hemisphere dysfunction specific to recognition of certain facial expressions?," Brain and Cognition, Vol.34, No.2, pp.246-258, 1997. https://doi.org/10.1006/brcg.1997.0900
  39. 이송희, 백화점 판매사원의 감정노동과 직무스트레스에 관한 연구: 상사의 리더십의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석사학위논문, 2011.
  40. M. Bagby, J. D. A. Parker, and G. J. Taylor, "The twenty-item Toronto Alexithymia Scale-I. Item selection and cross-validation of the factor structure," Journal of Psychosomatic Research, Vol.38, No.1, pp.23-32, 1994. https://doi.org/10.1016/0022-3999(94)90005-1
  41. 이양현, 20항목 Toronto 감정표현불능증 척도(TAS-20)의 한국판개발을 위한 예비연구, 경북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1995.
  42. L. R. Derogatis, K. Rickels, and A. F. Rock, "The SCL-90 and the MMPI: A step in the validation of a new self-report scale," British Journal of Psychiatry, Vol.128, No.3, pp.280-289, 1976. https://doi.org/10.1192/bjp.128.3.280
  43. 김광일, 원호택, 이정호, 김광윤, "간이정신진단검사(SCL-90-R)의 한국판 표준화연구I (정상인의 반응특성)," 신경정신의학, 제17권, 제4호, pp.449-457, 1978.
  44. A. T. Beck, Depression: Causes and treatment, Philadelphia: University of Pennsylvania Press, 1967.
  45. 이영호, 귀인양식, 생활사건, 사건귀인 및 무망감과 우울의 관계: 공변량 구조모형을 통한 분석, 서울대학교, 박사학위논문, 1993.
  46. A. F. Hayes, Introduction to mediation, moderation, and conditional process analysis: A regression-based approach, Guilford Press, 2013.
  47. R. M. Baron and D. A. Kenny, "The moderator-mediator variable distinction in social psychological research: Conceptual, strategic, and statistical considerations," Journal of personality and social psychology, Vol.51, No.6, pp.1173-1182, 1986. https://doi.org/10.1037/0022-3514.51.6.1173
  48. L. S. Aiken and S. G. West, Multiple Regression: Testing and Interpreting Interactions, Sage, London, 1991.
  49. A. F. Hayes and J. Matthes, "Computational procedures for probing interactions in OLS and logistic regression: SPSS and SAS implementations," Behavior research methods, Vol.41, No.3, pp.924-936, 2009. https://doi.org/10.3758/BRM.41.3.924
  50. P. E. Shrout and N. Bolger, "Mediation in experimental and nonexperimental studies: New procedures and recommendations," Psychological methods, Vol.7, No.4, pp.422-445, 2002. https://doi.org/10.1037/1082-989X.7.4.422
  51. 신선희, 최혁라, 김선명, "전문직 자아개념과 감정노동의 이직의도에 미치는 영향: 여성아동병원 간호사 사례를 중심으로,"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6권, 제5호, pp.375-383, 2016. https://doi.org/10.5392/JKCA.2016.16.05.375
  52. 신혜숙, "카지노종사원의 감정노동이 소진 및 직무만족에 미치는 영향," 한국콘텐츠학회논문지, 제12권, 제7호, pp.415-424, 2012. https://doi.org/10.5392/JKCA.2012.12.07.415
  53. 김왕배, 이경용, 이가람, "감정노동자의직무환경과 스트레스," 한국사회학, 제46권, 제2호, pp.123-149, 2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