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sphorus-32에 의한 집파리의 표식효과 (I)

Studies on Phosphorus-32 Labeling of the House Fly ( I )

  • 유준 (한국원자력연구소 응용유전학연구실) ;
  • 정규회 (한국원자력연구소 응용유전학연구실) ;
  • 권신한 (한국원자력연구소 응용유전학연구실) ;
  • 김호원 (한국원자력연구소 응용유전학연구실)
  • Ryu J. (Applied Genetics Lab.,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
  • Chung K. H. (Applied Genetics Lab.,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
  • Kwon S. H. (Applied Genetics Lab.,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
  • Kim H. W. (Applied Genetics Lab.,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 발행 : 1974.08.01

초록

방사성 동위원소를 이용한 해충의 생리 및 생태학적 연구를 위한 제반 기초자료를 얻기 위해서 집파리를 공시재료로 하며 유충기에 P-33를 희석농도별로 표식시킨 후에 충태별, 일영별, 부위별 및 $F_l$ 세대의 표식방사능에 대한 동태를 시험하있으며 사용계측기별 희석농도를 결정 하여본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처리유충은 일령의 경과에 따라 표식방사능이 증가되었으나 노숙유충기인 6영기 이후 부터는 감소되었다. 2. 성충으로 우화된 후의 용피에는 약 $13.2\%$의 방사능이 잔류되었다. 3. 우화성충은 일령의 경과에 따라 표식방사능이 감소되었으며 성전체내에서 P-32의 생물학적 반감기는 0.14 일 이었다. 4. 성충체의 부위별 표식방사능 분포율은 복부에 가장 많은 방사능이 분포되어있으며 다음이 흉부, 두부, 지부, 시부 순으로 분포되어 있었다. 5. 표식성충 자웅간에 산난된 난과 부화유충의 100개당 표식방사능은 G.M. Counter를 사용할 경우 0.2 microcurie 이상에서 검출이 가능하였다. 6. 표식성충 숫놈과 정상 암놈과의 교미에서 산난된 난과 부화유충은 미량의 방사능을 바타냈으며. G.M. Counter의 경우 2.0 microcurie, Proportional Counter는 0.2 microcurie 이상에서만 검출 가능하였다. 7. P-32의 처리농도가 높아지면 성충의 사충율이 증가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이상의 결과로 보아 처리농도 0.5 microcurie는 집파리를 표식시키는 가장 합리적인 처리농도라 할 수 있다.

키워드